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도, 세계자연유산 관람 외국인 무료 셔틀버스 운영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는 세계자연유산을 관람하려는 외국인을 위한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세계자연유산 외국인 무료 셔틀버스
세계자연유산 외국인 무료 셔틀버스[제주도 제공=연합뉴스]

이번 행사는 세계자연유산 등재 10주년 기념 방문의 해를 맞아 세계자연유산을 테마로 한 외국인 관광상품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무료 셔틀버스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제주시청에서 출발해 한라산 성판악, 거문오름, 만장굴, 성산일출봉을 돌아온다. 운행 기간은 오는 10월 21일까지다. 버스 2대가 1일 4회 운행한다.

셔틀버스를 이용하는 외국인들은 여권형 스탬프투어 활동지를 받은 후 세계자연유산지구를 돌며 스탬프투어에 참여할 수 있다.

4곳 이상에서 스탬프를 찍으면 제주공항 1층 관광안내센터와 세계자연유산센터에서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셔틀버스를 이용하는 외국인들은 사전 예약을 하지 않고도 거문오름을 이용할 수 있다.

김창조 세계유산본부장은 "외국인들이 제주 세계자연유산의 아름다움을 더욱 잘 느낄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련 테마 상품을 지속해서 기획하고, 해외 홍보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b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15: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