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진성 서울대 교수, ILO '일의 미래위원회' 위원 위촉

서울대 정진성 교수
서울대 정진성 교수[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종우 기자 = 국제노동기구(ILO)가 21일 출범하는 '일의 미래 글로벌 위원회' 위원으로 정진성(64) 서울대 교수를 위촉했다.

ILO는 이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공동위원장인 아미나 구립파킴 모리셔스 대통령과 스테판 뢰벤 스웨덴 총리 주재로 위원회 출범식을 열고 위원들의 명단을 공개했다.

정 교수는 그동안 인권 및 여성 분야에서 국내외적으로 많은 활동을 해왔으며, 내년부터는 유엔 인종차별철폐위 위원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이 위원회는 분야별 고위급 인사 20여 명으로 구성됐으며, ILO 창립 100주년인 2019년 총회에서 노사정이 논의할 보고서를 작성한다.

'일의 미래'는 가이 라이더 ILO 사무총장이 취임하면서 주창해온 100주년 기념 7대 이니셔티브 가운데 하나다. 7대 이니셔티브는 일의 미래를 비롯해 빈곤철폐, 근로여성, 기업, 녹색 일자리, 국제노동기준, 거버넌스 등이다.

이 7대 이니셔티브는 제4차 산업혁명, 기후변화, 노동이주 등이 고용과 노동시장 전반에 가져올 변화에 대한 분석과 포괄적 대응방안 수립 활동을 의미한다.

한편 우리나라는 지난 2002년 ILO가 '세계화의 사회적 측면 글로벌 위원회'를 구성할 당시 정의용 주제네바대표부 대사가 당연직 위원으로 참가한 바 있다.

jo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2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