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 구축함, 싱가포르 해상서 상선과 충돌…10명 실종·5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17-08-21 11:24

좌현 선미 부분 파손…자체 동력으로 싱가포르항으로 이동

싱가포르에서 상선과 충돌한 존 S. 매케인함[미 해군 제7함대 트위터 캡처]
싱가포르에서 상선과 충돌한 존 S. 매케인함[미 해군 제7함대 트위터 캡처]

(방콕=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미국 해군의 알레이버크급 구축함인 존 S. 매케인함(DDG-56)이 싱가포르 동쪽 믈라카 해협에서 상선과 충돌하면서 다수의 실종자와 부상자가 발생했다.

미 태평양 함대는 21일 성명을 통해 이날 7함대 소속 존 S. 매케인함이 싱가포르 동쪽 해상에서 라이베리아 선적의 유조선과 충돌하면서 10명의 수병이 실종되고 5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실종자 및 부상자 신원과 상태 등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

미 해군 홈페이지에 따르면 1994년 취역한 존 S. 매케인함에는 23명의 장교와 24명의 하사관, 291명의 수병이 탑승한다.

인명 뿐만 아니라 물적 피해도 발생했다.

7함대 측은 구축함의 좌현 선미 부분이 파손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 배가 현재 자체 동력으로 싱가포르 항구를 향해 이동 중이라고 설명했다.

존 S. 매케인함은 이날 오전 5시 24분(현지시각)께 싱가포르 항구로 향하던 중 라이베리아 선적의 총톤수 3만t의 탱크선 알닉 MC(Alnic MC)와 충돌했다.

사고 직후 싱가포르 해군과 해안경비대 미 해군이 예인선과 헬기, 해안 경비정 등을 투입해 공동으로 구조와 수색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7함대는 밝혔다.

그러나 7함대 관계자는 사고 구축함을 대체할 다른 함정이 투입될지에 대해서는 아직 판단하기 이르다는 입장을 밝혔다.

일본 요코스카 항을 모항으로 사용하는 미 해군 7함대 소속 함정이 사고를 낸 것은 올해 들어 벌써 4번째다.

지난 1월에는 제7함대 소속 미사일 순양함 앤티텀이 일본 도쿄만에서 좌초해 선체가 파손됐고, 5월에는 순양함인 레이크 채플레인(CG 57)이 한반도 작전 중 소형 어선과 충돌했다.

또 지난 6월 17일 새벽에는 이지스 구축함 '피츠제럴드'가 일본 인근 해상에서 필리핀 선적의 컨테이너 선박과 충돌해 7명이 목숨을 잃었다.

미 해군 7함대 소속 존 S. 매케인함과 충돌한 탱크선[사진출처 베셀트레커닷컴]
미 해군 7함대 소속 존 S. 매케인함과 충돌한 탱크선[사진출처 베셀트레커닷컴]

미 해군의 존 매케인함 [해군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미 해군의 존 매케인함 [해군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