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文대통령 대국민 보고는 '쇼통의 끝'"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바른정당은 20일 문재인 대통령의 새 정부 출범 100일 기념 대국민 보고대회를 '쇼통의 끝'이라고 혹평했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내고 "문재인 대통령의 쇼통의 끝을 보았다"며 "대국민 보고라는 셀프 백일잔치를 할 만큼 우리 상황이 그리 한가하지 않다"고 말했다.

박 수석대변인은 "일선 장병들은 을지훈련 준비에 한창이고, K9 자주포 순국장병들의 영결식이 당장 내일"이라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 상황이 엄중한 마당에 대통령은 한반도 안보에 대해 한마디도 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시중에서 탁현민 청와대라는 우스갯소리가 돌아다니는 것도 지나치지 않다"고 비판했다.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0 22: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