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살충제 계란, 농피아 적폐 때문…前정부 책임"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0일 이른바 '살충제 계란' 파동과 관련, 야당의 공세에 대해 "류영진 식품안전처장에 해임 요구한 자유한국당의 책임 떠넘기기 도가 지나치다"고 밝혔다.

제윤경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자유한국당에 묻고 싶다. 살충제 계란 사태가 현 정부의 잘못을 물을 일인가"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살충제 계란에 친환경 인증을 해준 민간업체들은 대부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출신으로 이른바 농(農)피아의 적폐 문제"라면서 "농피아 문제는 물론, 지금까지 드러난 살충제 계란 파동의 원인을 굳이 찾자면 국민의 식품안전 관리를 철저히 하지 못한 이전 정부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살충제 계란 사태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사태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국민의 먹거리 불신 해소를 위한 범정부적 대책 마련을 지시했다"면서 "야당도 문제가 터질 때마다 현 정부 탓으로 돌리는 적반하장식 태도에서 벗어나 대책 마련에 적극 협조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與 "살충제 계란, 농피아 적폐 때문…前정부 책임" - 1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0 14: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