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건창, 번트하다 왼손 중지에 투구 맞고 교체

송고시간2017-08-19 20:55

넥센 서건창. [연합뉴스 자료사진]
넥센 서건창.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넥센 히어로즈 내야수 서건창(28)이 투구에 손가락을 맞아 경기에서 빠졌다.

서건창은 19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전에서 4-2로 앞선 8회 말 무사 1루에서 이날 경기 4번째 타석에 들어갔다.

서건창은 임정호의 초구에 번트 자세를 취했다가 몸쪽으로 날아온 투구를 미처 피하지 못해 왼손 중지를 맞았다.

번트 과정에서 나온 장면이라 공식 기록은 파울이다.

서건창은 곧바로 경기에서 빠졌고, 이택근이 대타로 들어가 우중간 1루타로 출루했다.

넥센 구단 관계자는 "검진을 위해 인근의 구로성심병원으로 곧바로 이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