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어린이집에 불지른 50대 병원서 붙잡혀

송고시간2017-08-19 20:53

(청주=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19일 어린이집 출입문에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 방화)로 A(56) 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이날 오후 6시 23분께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의 모 어린이집 출입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씨는 손 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가 경찰에 검거됐다.

이날은 주말이어서 당시 어린이집은 문이 잠긴 상태였다. 불은 다행히 크게 번지지 않고 주변에 있던 시민 등에 의해 진화됐다.

A 씨는 앞서 지난 14일 오후 5시께 이 어린이집에 들어가 "목사를 만나러 왔다"며 행패를 부리고 보육교사 B(34·여) 씨의 뺨을 때린 혐의 등으로 입건됐다고 경찰은 밝혔다. A 씨는 그 뒤에도 지인 등을 통해 B 씨에게 합의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어린이집 바로 옆에는 교회가 있다.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bgi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