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철수 "당 살리려 출마…내년 지방선거 승리에 올인"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국민의당 당권 주자인 안철수 전 대표는 17일 "국민의당이 살아남기 위해 내년 지방 선거 승리에 모든 것을 걸었다"고 말했다.

안철수 "당 살리려 출마…내년 지방선거 승리에 올인" - 1

안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조선대학교 서석홀에서 열린 '안철수 후보 광주당원 혁신토크'에서 "5년 후 대선과 제 정치적인 미래만 생각했다면 (당 대표에) 나오지 않았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금 7전 4선승제인 프로야구 한국시리즈에 비유하면 3번지고 다음 경기 선발로 나가는 상황"이라며 "국민의당이 없어지면 경력 관리가 무슨 소용이 있겠느냐"고 강조했다.

서울시장 차출론에 대해서도 "당 살리기 차원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겠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안 전 대표는 "가장 우선으로 할 일은 당의 혁신과 인재영입"이라며 "진용을 갖춘 다음 제가 어떤 역할을 하는 것이 당에 도움이 될지를 기준으로 그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당원들과 인사하는 안철수 전 대표
당원들과 인사하는 안철수 전 대표

항공 서비스처럼 정치도 경쟁해야 소비자인 국민이 혜택을 본다고 한 안 전 대표는 "호남에서 국민의당을 세워주니 정부도 잘 보이려 노력하지 않느냐"고 주장했다.

안 전 대표는 "지방선거 후 국민의당이 소멸하고 1당 독점체제가 되면 호남을 거들떠보겠는가"라며 "호남을 위해서도 국민의당이 제대로 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3: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