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 유엔 대북 결의 따라 개인 9명·단체 4곳 자산동결 확대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정부는 최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결의에 따라 개인 9명, 단체 4곳을 자산동결 대상에 추가하기로 했다고 일본 언론이 전했다.

17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전날 이들 개인과 단체에 대한 송금과 은행 계좌 거래를 금지하고 미사일과 핵개발 자금 유입을 막고자 자산동결 대상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유엔 안보리는 지난 5일(현지시간) 북한의 주력 수출품인 석탄을 비롯해 철광석, 수산물의 수출을 전면 금지하고 개인 9명과 단체 4곳을 제재 명단에 추가했다.

일본은 대북 독자조치로, 미국이 제제 대상으로 추가했던 중국의 단둥(丹東)은행과 해운사인 다롄(大連)국제해운를 지난달 제제 대상 명단에 올리는 '동조 제재'를 취한 바 있다.

북한 '화성-12'형 시험발사 장면
북한 '화성-12'형 시험발사 장면사진은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지난 5월 14일 시험발사된 지대지 중장거리 전략 탄도미사일(IRBM) '화성-12'형의 시험발사 장면. 2017.8.9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2: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