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통일부 "상호관심사 허심탄회 논의하자"…北호응 거듭 촉구

통일부[연합뉴스 자료사진]
통일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통일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광복절 경축사에서 북측에 이산가족 상봉과 군사회담을 재차 제안한 데 대해 북측의 호응을 거듭 촉구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17일 기자들과 만나 "정부는 북측이 남북 군사당국회담과 적십자회담에 호응해 나옴으로써 남북간 상호관심사를 허심탄회하게 논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북측의 긍정적 호응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베를린 구상'과 광복절 경축사에서 분명히 밝힌 바와 같이 우리 정부는 북한에 대한 적대시 정책을 갖고 있지 않고 북한의 붕괴나 흡수통일을 추구하지 않는다"면서 "한반도 평화, 남북간 화해와 협력이 우리가 추구하는 확고한 목표이며 원칙"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위해서는 남북간 대화와 협력이 복원돼야 하고 남북관계 개선과 북핵문제 해결이 상호 선순환되어야 한다는 것이 우리 정부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통일부는 문재인 정부의 대북정책 구상인 '베를린구상'의 동력이 상실되지 않도록 북한에 일관되게 메시지를 보내며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nar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1: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