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종환 장관, 장애인 체육 활성화 방안 등 의견 수렴

이명호 장애인체육회장 등 체육 단체장과 간담회 열어
도종환 문체부 장관(정면 중앙)이 장애인체육 단체장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있다.
도종환 문체부 장관(정면 중앙)이 장애인체육 단체장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있다.[문화체육관광부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장애인 체육 활성화와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 붐업을 위한 방안과 관련해 장애인 체육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문체부는 "도종환 장관이 전날 오후 서울 용산구 서계동 서울사무소로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 등 장애인 체육단체장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었다"고 17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도종환 장관과 이명호 장애인체육회장 외에 김우성 대한장애인스키협회장을 비롯한 체육단체장과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선수위원인 육상의 홍석만 선수, 정진완 이천훈련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명호 회장 등 장애인 체육단체장들은 은퇴 선수의 취업과 엘리트 출신 선수의 해외 유학시 학비 지원 등을 문체부에 건의했다.

문체부는 현재 2억3천여만원을 들여 은퇴 선수 상담실과 진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또 동·하계 장애인 체육대회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경기 장면을 인터넷으로 생중계하는 한편 국무위원들의 격려 방문 등도 제안했다.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한 국민 관심을 끌어올리기 위한 방안으로는 '1인 1경기 관람'을 적극적으로 유도하기로 했다.

한편 문체부는 올해부터 2020년까지 5년간의 장애인체육의 비전을 담은 제3차 장애인체육 중장기발전 계획을 만들어 내년 2월 발표할 예정이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0: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