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US여자오픈 챔피언 박성현 18일 출국 "에비앙 우승 도전"

송고시간2017-08-17 10:36

박성현의 프로필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박성현의 프로필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올해 US여자오픈 골프대회에서 우승한 박성현(24)이 국내 일정을 마치고 18일 캐나다로 출국한다.

박성현은 이달 초 브리티시여자오픈을 마친 뒤인 8일 귀국, 프로필 사진 촬영과 소속사인 하나금융그룹 방문, 팬 사인회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

하나금융그룹은 "박성현은 지난 9일 서울 홍익대 인근 스튜디오에서 프로필 사진 촬영을 했다"며 "다양한 포즈와 표정으로 기존의 보이시함과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귀국 다음 날 사진 촬영이 이어져 다소 피곤해 보였지만 카메라 앞에서는 완벽한 포즈로 전문 모델과 같은 모습을 보였다는 것이다.

박성현의 프로필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박성현의 프로필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박성현은 "10월 국내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에 출전해 한국 팬들과 다시 만나겠다"며 "그 전에 우승을 한 번 더 하고 싶은데 지난해 놓친 에비앙 챔피언십 정상에 오르면 좋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18일 출국하는 박성현은 24일 개막하는 캐나다 퍼시픽 여자오픈에 출전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