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시아 최초 마블 익스피리언스 10월초 부산서 개장

(부산=연합뉴스) 이영희 기자 = 마블사의 인기 영화 캐릭터를 활용한 첨단 가상체험시설이 부산에 생긴다.

와우플래닛은 17일 부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0월 초 북항재개발지역 내에 아시아 최초로 마블 익스피리언스를 개장한다고 밝혔다.

1만3천900여㎡ 부지에 6천600㎡ 규모의 돔 형태로 짓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는 관람객들이 특수요원이 되어 아이언맨, 헐크, 토르, 스파이더맨 등 마블의 영화 주인공들과 함께 훈련하고 악당을 물리치고 지구를 구하는 내용의 콘텐츠로 구성된다.

마블 익스피리언스 투시도[와우플래닛 제공]
마블 익스피리언스 투시도[와우플래닛 제공]

올해는 아이언맨 등 8종의 캐릭터를 먼저 선보인 뒤 내년에 그 수를 늘릴 계획이라고 와우플래닛은 설명했다.

와우플래닛은 부산항만공사 소유 부지를 3년간 임차해 시설을 운영한다.

마블 익스피리언스는 북항재개발지역에서 6개월간 운영하고 나서 서울로 옮겨갈 예정이다.

북항재개발지역에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를 대체하는 다른 체험형 위락시설을 번갈아가며 운영할 계획이다.

와우플래닛은 이날부터 멜론티켓을 통해 입장권 사전 판매를 시작했다.

부산항만공사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를 시작으로 와우플래닛의 첨단 체험시설이 문을 열면 연간 200만명가량이 찾아 고용창출 2천600명, 생산유발 3천680억원 규모의 경제적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토르 망치 들고 '마블 익스피리언스' 런칭
토르 망치 들고 '마블 익스피리언스' 런칭(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17일 부산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서 마블 가상체험시설인 '마블 익스피리언스' 기자회견이 열린 뒤 우예종 부산항만공사 사장이 토르 망치를 내려치는 모습을 연출하고 있다. 오는 10월 문을 여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는 관람객들이 직접 아이언맨, 헐크, 토르, 스파이더맨 등 히어로 무비 주인공들과 함께 훈련하고 게임도 할 수 있도록 360도 거대 돔 안에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 기술이 접목된 영상체험시설로 꾸며진다. wink@yna.co.kr
부산에 들어서는 '마블 익스피리언스'
부산에 들어서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17일 부산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서 열린 마블 가상체험시설인 '마블 익스피리언스' 기자회견에서 아이언맨 등 영화 캐릭터들이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오는 10월 문을 여는 마블 익스피리언스는 관람객들이 직접 아이언맨, 헐크, 토르, 스파이더맨 등 히어로 무비 주인공들과 함께 훈련을 하고 게임도 할 수 있도록 360도 거대 돔 안에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 기술이 접목된 영상체험시설로 꾸며진다.
wink@yna.co.kr


lyh950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3: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