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장기 점유 막자"…세종시 공원 바비큐장 예약제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는 21일부터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3생활권(대평동∼소담동) 금강수변공원 내 피크닉장·바비큐장 예약제를 시행하기로 했다.

세종시 금강 수변공원 바비큐장 전경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제공=연합뉴스]
세종시 금강 수변공원 바비큐장 전경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제공=연합뉴스]

일부 주민의 장기 점유를 막기 위한 것이다.

예약제 시행 대상은 숲바람수변공원 피크닉테이블(67곳), 솔바람수변공원 축구장(1곳), 숲뜰근린공원 바비큐장(20곳) 등이다.

인터넷 홈페이지(www.smartix.co.kr)를 통해 소정의 수수료를 내면 된다. 수수료는 피크닉테이블 1천원, 바비큐장 2천원, 축구장 5천원이다.

매월 1일 오전 10시부터 다음 달 이용예약을 할 수 있다. 9월분은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접수한다.

이용시간은 피크닉테이블과 바비큐장 하루 2회 각 4시간, 축구장 하루 4회 각 3시간이다.

세종시 금강수변공원 내 피크닉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시 금강수변공원 내 피크닉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행복청과 LH는 청소위탁관리 용역을 통해 하루 두 번 쓰레기를 수거하고 보람동 음악분수 주변에 화장실을 추가 설치할 방침이다.

wald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10: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