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또봉이통닭 "치킨 먹고 살충제 피해시 1억원 보상"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 '또봉이통닭'은 통닭을 먹고 살충제 피해를 보면 1억원을 보상하겠다고 17일 밝혔다.

또봉이 통닭은 전국에 있는 520여 개 자사 가맹점에서 통닭을 사 먹고 '살충제 계란' 파문을 일으킨 피프로닐과 비펜트린에 오염돼 장기손상 등 피해를 본 고객에게 1억원을 제공할 방침이다.

또봉이통닭 관계자는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계란을 낳는 농장의 닭과 식용으로 키우는 육계는 전혀 다르다"면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농장의 닭은 시중에 유통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전날 브리핑에서 "육계의 경우 도축되기까지 사육 기간이 30일 전후로 짧아 진드기 발생 등이 문제가 발생하지 않기 때문에 살충제 문제는 없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일부 소비자들은 육계에도 살충제가 사용될지 모른다며 일반 닭고기를 대상으로도 살충제 성분 검사를 요구하고 있다.

또봉이통닭 "치킨 먹고 살충제 피해시 1억원 보상" - 1

sungjin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09: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