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GS홈쇼핑, 동남아 벤처펀드 '메란티'에 3천만달러 투자

해외 벤처 네트워크 구축으로 미래성장 동력 확보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GS홈쇼핑이 동남아 벤처펀드인 '메란티 펀드'(Meranti Asean Growth Fund)에 총 3천만 달러를 투자한다고 17일 밝혔다.

2억 달러 규모로 설립될 메란티 펀드는 동남아시아의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신규 펀드이다. GS홈쇼핑과 동남아 투자회사인 'MAVCAP', 'MAHANUSA' 등이 주요 출자자(LP)로 참여한다.

허태수 GS홈쇼핑 부회장
허태수 GS홈쇼핑 부회장

동남아시장에서 최대 규모의 벤처 펀드로 부상한 메란티 펀드의 첫 번째 투자처는 인도네시아의 AI(인공지능) 기반 커머스 업체인 '세일스톡'으로 결정됐다. 폭 넓은 글로벌 벤처 네트워크를 갖고 있는 중국계 기업 고비 파트너스(Gobi Partners)가 펀드 운영사(GP)로 참여한다.

GS홈쇼핑은 미래사업본부 내 동남아 전담 인력을 투입해 투자심의회와 자문위원회 멤버로 활동하는 등 운영에 적극적으로 참가할 계획이다. 특히 국내 스타트업과 동남아 스타트업간 전략적 연계 방안을 꾸준히 살펴볼 예정이다.

동남아시장은 연간 7%의 경제성장률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동남아 온라인시장은 5년간 연평균 22%의 폭발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데다, 6억명 이상의 소비자를 보유하고 있는 거대 시장이다.

동남아 주요 6개국의 평균 인터넷 보급률이 53%를 넘어가고 있으며, 모바일 쇼핑 이용자도 최근 급격히 늘어나고 있어 시장잠재력도 커지고 있다.

하지만 동남아 벤처펀드 중에는 1억 달러 이상의 규모를 가진 펀드가 많지 않아 큰 금액이 필요한 최고 수준의 스타트업 투자는 미미한 실정이다.

메란티 펀드는 이미 검증된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대규모 투자를 할 계획이다.

GS홈쇼핑은 2011년부터 국내외 벤처기업에 꾸준히 투자해 신성장동력을 발굴해 왔다. 현재 플랫폼 등 커머스 영역을 포함해 검색, 콘텐츠, 마케팅, 소셜네트워크 등 다방면에 걸친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투자 금액을 더하면 총 1천700억원 이상을 벤처생태계 조성에 투자하게 된다. 특히 관련된 전 세계 스타트업체도 300개에 이른다.

허태수 GS홈쇼핑 부회장은 "스타트업의 열정과 대기업의 인프라가 만날 때 미래시장을 이끌 힘이 생긴다"며 "우수한 역량을 가진 스타트업에 아낌없이 투자해 스타트업 시장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09: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