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양 예술공원 고가차도 철거되나…3년 만에 타당성 용역

(안양=연합뉴스) 이복한 기자 = 경기 안양시 예술공원 고가차도 철거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올랐다.

17일 안양시에 따르면 예술공원 고가차도는 1994년 안양2동 예술공원(옛 유원지) 사거리에 길이 260m, 폭 25m 규모로 건설됐다.

안양 예술공원 고가차도
안양 예술공원 고가차도

시는 서울과 경기 남부권을 연결하는 경수대로 교통량 증가로 출퇴근 시 교통체증은 물론 시설물이 낡고 노후돼 도시미관을 해치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2014년 고가차도 철거를 추진했으나 공사 기간 심각한 교통대란이 우려돼 중단했다.

시는 그러나 수원∼광명 고속도로 건설 등 주변 환경 변화로 3년 만에 철거 여부를 다시 검토하기로 했다.

시는 추경에 6천만원의 용역비를 편성해 지난 2일 경수대로 주변 교통량 분석, 고가차도 철거 전후 교통영향, 철거 기간 교통대책, 철거 후 예술공원 사거리 교통개선 방안, 경제적 공법 등에 대한 타당성 조사를 발주했다.

시는 오는 11월 완료되는 용역 결과를 토대로 철거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나 병목 구간으로 철거 효과가 명확하지 않아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많아 시행 여부는 불투명한 실정이다.

bh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7 0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