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호날두, 레드카드·심판 등 밀치기로 5경기 출전금지

(바르셀로나 AP=연합뉴스) 스페인 '수페르코파 데 에스파냐' 경기에서 심판의 등을 밀어 논란을 불러일으킨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5경기 출전 금지를 당했다.

스페인 축구협회는 14일(현지시간) 호날두가 두 차례의 '레드 카드'로 1경기, 심판 등 밀치기로 4경기 등 모두 5경기 출전 금지를 당했다고 밝혔다.

호날두는 전날 스페인 캄프누에서 열린 2017 수페르코파 데 에스파냐 1차전 바르셀로나와의 경기에서 1-1로 맞선 후반 35분 결승 골을 넣은 뒤 상의 유니폼을 벗어 경고를 받았다. 이어 2분 뒤 할리우드 액션으로 한 번 더 경고를 받아 퇴장당했다.

호날두는 레드카드를 받자 황당한 듯 심판을 뒤에서 살짝 밀쳤다. 심판 접촉 행위는 국제축구연맹(FIFA)이 엄격히 금지하는 행동이다.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누에서 열린 2017 수페르코파 데 에스파냐 1차전 바르셀로나와 원정경기에서 경고 누적으로 퇴장 조치를 받자 항의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누에서 열린 2017 수페르코파 데 에스파냐 1차전 바르셀로나와 원정경기에서 경고 누적으로 퇴장 조치를 받자 항의하고 있다. [AP=연합뉴스]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5 00: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