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서 루게릭병 신약 임상시험

송고시간2017-08-14 10:23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미국 식품의약청(FDA)이 20년 만에 처음으로 승인한 루게릭병(ALS: 근위축성 측삭경화증) 신약 라디카바(Ladicava)에 대한 미국 최초의 임상시험이 시작된다.

미국 최대 루게릭병 치료센터인 덴트 신경학연구소(DENT Neurological Institute)는 루게릭병 환자 2명에게 라디카바를 투여하는 임상시험을 시작한다고 UPI 통신이 12일 보도했다.

FDA는 지난 5월 일본에서 진행된 3상 임상시험 결과를 근거로 라디카바를 승인했다.

이 임상시험에서는 라디카바가 루게릭병의 진행을 33%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가 환자들은 이 약 복용 후 신체기능 저하 속도가 크게 줄어들었다.

미쓰비시 다나베 파마 아메리카(MT Pharma America) 사가 제조하고 있는 라디카바는 루게릭병 환자들에게서 나타나는 지나친 산화 스트레스를 억제하는 약이다.

미국 환자 2명에게는 라디카바가 정맥 주사로 투여된다.

첫 14일 동안은 매일 투여하고 그 후 14일은 쉬고 그 다음 14일은 10 일만 투여하고 그 다음 14일은 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임상시험을 진행할 덴트 연구소의 토머스 홀름룬드 박사는 이 신약이 효과가 있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효과가 어느 정도인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다.

루게릭병은 이렇다 할 치료제가 없는 만큼 이런 약이 있다는 것만으로 다행한 일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루게릭병은 운동신경 세포가 퇴행성 변화에 의해 점차 소실되면서 근력 약화와 근육 위축으로 언어장애, 사지 무력, 체중감소 등의 증세가 나타나다가 결국 호흡기능 마비로 사망에 이르는 치명적인 질환이다. 환자의 평균 생존 기간은 2-5년.

루게릭병이란 명칭은 1930년대 미국의 유명 야구선수 루 게릭이 38세의 젊은 나이로 이 병에 걸려 사망하자 그를 기리기 위해 붙여진 이름이다.

루게릭병 환자[AP=연합뉴스 자료사진]
루게릭병 환자[AP=연합뉴스 자료사진]

sk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