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해 앞바다 침몰 도난승용차서 유골 1구 발견

송고시간2017-08-13 15:28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13일 오전 9시 55분께 경남 창원시 진해구 행안항 앞 해상에서 수개월 전에 물에 빠진 것으로 추정되는 도난 승용차와 차 안에서 유골 1구가 발견됐다.

창원해양경찰서는 이날 지역 어촌계 주민이 해저 정화활동 중 바닷속에 가라앉은 승용차를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다.

창원해양경찰서 [창원해경 제공=연합뉴스]
창원해양경찰서 [창원해경 제공=연합뉴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수색해 수심 3m의 해저에서 승용차와 차 안에서 남성으로 추정되는 유골 1구를 찾아냈다.

해경은 유골 신원을 확인하기 위해 유전자 감식을 의뢰하고, 승용차를 인양해 차 내부 유류품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이 승용차는 지난 3월 마산중부경찰서에 도난차량으로 신고됐다.

차 소유자는 가족들이 가출 신고한 상태라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은 승용차에 조개류 등 해저생물이 부착돼 있고 유골이 거의 백골 상태인 점으로 미뤄볼 때 승용차가 추락한 지 수 개월이 지난 것으로 보고 있다.

해경은 차량 소유자 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