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춘천 대추 '깨달음' 시범재배 3년 만에 정식 출하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춘천시 농업기술센터가 2015년부터 시범 재배한 대추를 상품으로 정식 출하한다.

상품화에 성공한 소양강 생대추 [춘천시 제공=연합뉴스]
상품화에 성공한 소양강 생대추 [춘천시 제공=연합뉴스]

깨끗하고 달콤함을 음미한다는 뜻의 소양강 생대추 '깨달음'이 상표이다.

시 농업기술센터는 본격 출하에 앞서 상표등록과 포장재 개발을 마쳤으며, 출하 시기에 맞춰 농가에 포장재를 지원한다.

춘천 대추는 지역의 새로운 전략작목으로 30여개 농가가 6ha에서 재배하고 있다.

품종은 재래종인 복조와 대과종(왕대추)이다.

시범재배에서 당도가 20브릭스 이상 나와 상품성이 뛰어난 것을 확인했다.

춘천 대추는 10월 중·하순께 수도권에 출하할 예정이다.

춘천시 관계자는 11일 "춘천 기후와 토질이 대추 재배에 적합해 맛과 식감 등에서 다른 지역 대추와 충분히 경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yang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1 14: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