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수능개편안, 백년대계 교육혁신의 출발"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10일 교육부가 발표한 대학수학능력시험 개편안을 두고 "백년대계(百年大計) 교육혁신의 출발"이라고 평가했다.

강훈식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 논평에서 "이번 개편안은 지금 수능이 초·중·고교과정을 입시경쟁으로 내몰아 교육을 왜곡했던 측면을 바로 잡고, 4차 산업혁명 시기에 맞는 창의적인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혁신의 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강 원내대변인은 "청소년이 입시경쟁에서 자유로울 수 있고, 학부모의 부담을 줄이는 학교 교육 정상화로 나아가는 길"이라며 "우리 당과 정부는 국민 의견 수렴을 통해 변별력 문제, 급격한 교육정책 전환에 따른 혼란 등 학교현장과 학부모, 국민의 우려를 불식시켜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백년대계를 세우는 일"이라며 "하향 평준화, 교육시장 황폐화 등 정부가 내놓은 교육혁신의 길을 일단 막고 보자는 비판보다 대안을 내놓는 건설적인 논의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9: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