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檢, 경찰청장 '민주화 성지' SNS 삭제 지시 의혹 수사착수

논란이 된 광주경찰청 페이스북 게시물
논란이 된 광주경찰청 페이스북 게시물(서울=연합뉴스) 작년 박근혜 전 대통령 퇴진 촉구 촛불집회 당시 이철성 경찰청장이 광주지방경찰청 페이스북에 올라온 '민주화의 성지' 문구를 문제삼으며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라고 지시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며 공방이 격화되고 있다. 사진은 당시 페이스북에 올라온 게시물. 2017.8.8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이철성(59) 경찰청장이 '민주화의 성지' 문구를 문제 삼으며 광주지방경찰청 공식 페이스북에 올라온 게시물을 삭제하도록 지시한 의혹이 있다며 시민단체가 고발한 사건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0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해당 사건을 형사3부(김후균 부장검사)에 배당했다.

지난 8일 시민단체 정의연대는 이 청장이 광주경찰청 페이스북에 올라온 '민주화의 성지' 문구를 문제 삼아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도록 지시했다며 이 청장을 8일 직권남용 혐의로 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이 단체는 "작년 11월 18일 광주청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주신 민주화의 성지, 광주 시민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란 표현이 담긴 집회 안내 게시물이 올라오자 이 청장이 강제로 삭제를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또 "이 청장이 다음날 강인철 당시 광주청장(현 중앙경찰학교장·치안감)에게 전화해 '민주화의 성지에서 근무하니 좋으냐', '촛불 가지고 이 정권이 무너질 것 같으냐'라며 협박했고, 강 전 청장은 같은 달 인사에서 좌천됐다"고 덧붙였다.

이 청장은 한 매체의 보도로 의혹이 불거지자 해당 보도를 '허위보도'로 규정하고 공식 입장을 내 "사실무근"이라며 전면 부인했다. 그러자 강 치안감이 다시 반박하기도 했다.

bo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5: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