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리산 대자연 속에서의 휴식…남원시 숙박시설과 캠핑장 개장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지리산의 대자연을 느끼며 쉴 수 있는 생태관광 숙박시설과 국민여가캠핑장이 11일 개장한다.

에코롯지 내부 모습
에코롯지 내부 모습

전북 남원시가 28억원을 들여 지리산 자락인 운봉읍의 백두대간생태교육장 인근에 만들었다.

'에코롯지'로 이름 붙여진 숙박시설은 커플실 4실, 가족실 1실, 단체실 1실로 구성됐다.

이용료는 주중을 기준으로 커플실 8만원(주말·공휴일 10만원), 가족실 10만원(주말·공휴일 12만원), 단체실 20만원(주말·공휴일 22만원)이다.

국민여가캠핑장은 31면 규모이며 세척장, 샤워장, 화장실 등의 편의시설을 갖췄다.

이용료는 평일과 주말 관계없이 2만원이다.

이들 시설은 백두대간생태교육장 전시관 옆에 있어 교육장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전시와 체험행사를 즐길 수 있다.

지리산둘레길 1코스와 덕산저수지를 연계한 생태탐방로, 지리산 바래봉과 허브밸리, 이성계 장군의 왜구 섬멸을 기념한 황산대첩비지, 판소리의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는 국악의 성지, 정령치 등도 승용차로 10분 이내에 갈 수 있다.

남원시는 앞으로 이 일대에 물놀이터, 수변공원, 생태관찰시설 등을 추가로 만들 계획이다.

예약은 남원시청 홈페이지(www.namwon.go.kr) 통합예약시스템에서 하면 된다.

doin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5: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