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두 총영사관 "구채구 포함 中사천·운남성 방문 자제해달라"

구채구에서 청두로 빠져나오는 차량 행렬
구채구에서 청두로 빠져나오는 차량 행렬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 청두(成都) 주재 한국총영사관이 8일 발생한 쓰촨(四川)성 주자이거우(九寨溝·구채구)에서의 규모 7.0 강진과 관련, 쓰촨·윈난(雲南)성 일대 방문을 자제해달라고 요청했다.

10일 청두 총영사관은 '교민안전 유의공지'를 통해 중국 당국이 9일부터 주자이거우 관광을 전면 중단했다고 밝히고, 이같이 공지했다.

총영사관은 "주자이거우 및 주변 지역 여행을 계획하는 교민들은 참고해달라"면서 "주자이거우 이외에도 쓰촨·윈난성 서쪽 고산지대에 여름철 지진과 폭우로 산사태가 나는 바람에 작은 사고가 계속 일어나고 있어 가급적 방문을 자제해달라"고 밝혔다.

총영사관은 중국 여행 전에 비상연락망과 현지 기상·교통 정보를 확인하고서 출발하고 비상상황이 발생하면 주중 공관에 연락해달라고 당부했다.

현지시간으로 8일 밤 발생한 강진으로 지금까지 관광객 8명을 포함해 모두 19명이 숨졌으며 263명이 부상했다. 사망자 중 9명은 아직 신원이 판명되지 않았고 실종자 수도 발표되지 않았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3: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