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서해상 표류 北 30대 남성 구조…내일 송환"

송고시간2017-08-10 11:26

조개 채취중 조류 휩쓸렸다 6일 구조…귀환 의사 표명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통일부는 지난 6일 오후 서해 대청도 동방 1.3㎞ 해상에서 표류하던 북한 주민 1명이 우리 어업지도선에 구조돼 11일 오후 2시 판문점을 통해 송환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이 주민은 30대 남성으로 황해남도 용연군 몽금포 해상에서 조개를 잡다가 조류에 휩쓸렸으며 조사 과정에서 북한으로 돌아가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통일부는 이날 오전 판문점 직통 전화로 북측에 이 남성의 송환계획을 통보하려 했으나 북한이 응답하지 않음에 따라 오후 유엔사 군정위를 통해 송환계획을 통보할 예정이다.

올해 들어 동·서해상에서 9차례에 걸쳐 북한 주민 43명이 구조됐다. 이 중 36명이 송환되고 7명이 귀순했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