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017 과학창의축전 개막…미래 기술 '다채'(종합)

10∼15일 일산 킨텍스서 진행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국내 대표 과학행사인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이 10일 막을 올렸다. 대한민국 과학기술의 성과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이 행사는 15일까지 이어진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은 이날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꿈을 만나다, 함께 그리다, 새로운 미래를 열다'를 주제로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개막식을 개최했다.

개막식에서는 사회자의 개식 선언에 이어 화면에서 행사 포스터와 주요 전시물을 보여주는 영상 퍼포먼스만 진행됐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과 박태현 창의재단 이사장이 참석했으나, 이들은 이례적으로 개회사나 축사는 하지 않고 전시장 관람만 했다.

이날 오찬장에서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올해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은 일상에 가까이 다가온 4차 산업혁명이 만들어 갈 미래사회가 우리 삶을 얼마나 광범위하게 변화시킬지 직접 체험하고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미래사회는 상상력과 창의력이 국가 경쟁력을 좌우하는 시대인데, 우리나라는 세계 최고 수준의 우수한 인재와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어 이게 큰 장점이고 축복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박태현 창의재단 이사장은 "(참석자들이) 오늘은 신기한 과학을 체험하던 어린 아이로 돌아가, 함께 추억을 즐기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창의축전 주제관의 모습. [한국과학창의재단 제공]
창의축전 주제관의 모습. [한국과학창의재단 제공]

이번 축전의 주제관에는 안전관리와 군사임무 등을 맡을 첨단로봇과 자율주행차, 전기자동차, 우편택배 및 소화용 드론, 웨어러블 첨단 소재 등이 전시된다.

정부출연연구기관의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기초과학존'과 '미래과학존'도 마련됐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달 탐사 캠핑 가상현실(VR)체험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의 현미경 만들기, 한국원자력연구원의 원전안전 로봇 체험 등이 대표 프로그램이다. 과학과 예술의 융합작품을 볼 수 있는 '융합과학존'도 있다.

드론경기장에서는 국내 최초의 드론 충돌 격투 대회인 '드론크래쉬'가 열리며 이곳에서 드론을 직접 만들어 볼 수도 있다.

행사장 안에 마련된 무대에서는 2008년 노벨화학상 수상자인 마틴 챌피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와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 등의 강연도 들을 수 있다.

청소년 대상 과학이슈 발표대회와 사이언스 버스킹, 클래식 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린다.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고양=연합뉴스) 이희열 기자 = 10일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이번 행사는 15일까지 이어진다. joy@yna.co.kr
집중...3D 프린팅펜 체험
집중...3D 프린팅펜 체험(고양=연합뉴스) 이희열 기자 = 10일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에서 초등학생들이 3D 프린팅펜 체험을 하고 있다. joy@yna.co.kr
과학창의축전 개막식 참석한 유영민 장관
과학창의축전 개막식 참석한 유영민 장관(고양=연합뉴스) 이희열 기자 = 10일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개막식에서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오른쪽에서 네 번째),박태현 한국과학재단 이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 등이 LED 버튼을 누르고 있다. 이번 행사는 15일까지 이어진다. joy@yna.co.kr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3: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