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 설치작품 '미래의 감각' 레드닷 어워드 최고상 수상

송고시간2017-08-10 11:00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LG의 디자인 철학을 담은 대형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설치작품 '미래의 감각(S.F_Senses of the Future)'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고상(Best of the Best)을 수상했다고 LG그룹이 10일 밝혔다.

이 설치작품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의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공간 커뮤니케이션 분야'에서 최고상을 받았다.

심사위원들은 선정 이유로 "미니멀하면서도 창의적인 환경을 구성해 기술의 강점을 인상적으로 표현하는 완벽한 연출을 선보였다"는 점을 꼽았다고 LG는 전했다.

LG는 '미래의 감각'으로 지난 4월 세계 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인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국내 업계 최초로 대상(winner)을 받은 데 이어 이번에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도 수상하며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다.

'미래의 감각'-'미래의 감각 의자' 뒤로 '태양의 벽'이 밝게 빛나고 있다.

'미래의 감각'-'미래의 감각 의자' 뒤로 '태양의 벽'이 밝게 빛나고 있다.

'미래의 감각'은 세계적 디자이너 도쿠진 요시오카와 협업해, 인간을 향한 배려와 교감 속에서 혁신을 추구하는 LG의 디자인 철학을 표현한 대형 OLED 설치작품이라고 LG는 설명했다.

▲ 55인치 양면 OLED 사이니지(상업용 광고판)와 인조 대리석 하이막스로 만든 17개의 '미래의 감각 의자' ▲ 소형 OLED 조명 모듈 약 3만개로 만든 가로 16m, 세로 5m 크기의 '태양의 벽' 등으로 인간과 첨단기술이 조화를 이루는 미래 이미지를 따뜻하고 아름다운 빛의 공간으로 연출했다.

'미래의 감각' 중 '태양의 벽'

'미래의 감각' 중 '태양의 벽'

한편 LG전자도 ▲ G6/V20의 GUI(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 ▲ LG 스마트 냉장고의 UX(사용자경험) ▲ LG 시그니처 OLED TV W의 포장디자인 ▲ LG 창립 70주년 기념 포터블스피커 포장디자인 ▲ LG 포터블스피커 미니 아티스트 시리즈 포장디자인 ▲ VR(가상현실) 포장디자인 등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6개의 상을 탔다.

특히 LG 시그니처 OLED TV W와 LG 스마트 냉장고는 4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디자인 부문에서 최고상을 받은 데 이어 이번에는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입상했다.

1955년 시작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상으로,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시상식은 10월 27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