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화여대, 2학기에 '사회적 경제' 석·박사 과정 개설

SK, 연구비 등 2억5천만원 지원…고용부 행정지원 강화
이화여대 전경
이화여대 전경 [이화여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 이화여대가 올해 2학기부터 사회적 가치와 공동이익 실현을 연구하는 '사회적 경제 전문가' 양성을 위해 석·박사 과정을 개설키로 했다.

이성기 고용노동부 차관과 김혜숙 이화여대 총장, 최광철 SK 사회공헌위원장은 10일 이화여대에서 사회적 경제 전문 인재양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학의 교육 인프라와 기업의 사회공헌 사업을 연계해 사회적 경제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것이다. 협약에 따라 이대는 오는 9월부터 '사회적 경제 협동과정' 석·박사 과정을 개설해 운영한다.

사회적 경제 협동 과정은 복지·경제·사회·경영·주거·환경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 문제를 비롯해 사회적 기업 창업·취업지원 방안을 심도있게 다룬다.

SK는 장학금·연구·교과목 개발 등을 위해 2억5천만 원을 지원하며, 고용부는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행정지원을 강화하고 창업·연구 프로젝트와 관련한 정보를 공유한다.

이 차관은 "이번 민관 협력방식이 향후 사회적경제 전문가 양성 시스템을 마련하는데 있어 롤 모델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ums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10 1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