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中쓰촨 여진으로 긴장 고조…3만5천명 관광객 소개작전

송고시간2017-08-09 12:27

中쓰촨 여진으로 긴장 고조…3만5천명 관광객 소개작전
中쓰촨 여진으로 긴장 고조…3만5천명 관광객 소개작전

(주자이거우<中쓰촨성> AFP=연합뉴스) 전날 밤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한 중국 유명관광지 쓰촨성 주자이거우(구채구)에서 9일(현지시간) 관광객들이 재난당국의 안내에 따라 안전지대로 대피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중국 재난당국은 여진으로 인한 피해확산을 우려해 주자이거우에 머물고 있던 3만5천여명의 관광객들에 대한 생필품 공급과 함께 안전지대로 소개작전을 진행 중이다. lkm@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 쓰촨(四川)성에서 여진이 계속되면서 중국 당국이 긴장을 늦추지 못하고 있다.

중국 지진국은 쓰촨성에서 전날 규모 7의 강진에 이어 9일 오전 10시 17분(현지시간) 규모 4.8의 지진이 다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 발생 지역은 주자이거우(九寨溝·구채구)현으로 진원의 깊이는 26㎞다.

중국 지진국은 앞으로 규모 6 이상의 여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고 예보하고 있어 중국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그래픽] 중국 쓰촨성 7.0, 신장 위구르 6.6 강진 발생(종합)
[그래픽] 중국 쓰촨성 7.0, 신장 위구르 6.6 강진 발생(종합)

이에 앞서 신장(新疆) 위구르 자치구에서도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국은 이날 오전 7시27분 신장 북부의 보얼타라(博爾塔拉)몽골자치주 징허(精河)현에서 규모 6.6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첫 지진 발생 후 17분 만에 진원 부근에서 규모 4.6의 여진이 발생했다. 이 지역은 주자이거우 지진현장과는 2천200㎞ 떨어져 있다.

중국 재난당국은 여진으로 인한 피해확산을 우려해 주자이거우에 머물고 있던 3만5천여명의 관광객들에 대한 생필품 공급과 함께 안전지대로 소개작전을 진행 중이다.

중국 쓰촨성 지진으로 대피한 관광객 [중국신문망]
중국 쓰촨성 지진으로 대피한 관광객 [중국신문망]

jb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