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신이 뭐라고'…기말고사 시험지 훔친 고3 수험생들

송고시간2017-08-09 12:07

해당 학생들 자퇴서 제출…학교는 재시험 치러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의 한 고교 학생들이 기말고사를 앞두고 시험지를 훔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도 교육청이 감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9일 도 교육청에 따르면 지난달 4∼7일까지 치러진 A고교 기말고사 도중 한 학생이 "시험문제가 유출됐다"며 학교에 신고했다.

신고 학생은 휴지통에서 누군가 시험문제를 사전에 공유한 문서를 발견하고 교사에게 알린 것으로 전해졌다.

A고교는 조사에 착수해 학생 4명이 수학과 영어, 한국지리, 세계사 등 4개 과목의 시험지를 훔친 사실을 밝혀냈다.

시험지를 훔친 B양(18) 등은 교사 개축공사로 강당을 임시 교무실로 사용하는 점을 노려 기말고사를 앞둔 새벽에 학교에 침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학교 측은 B양 등의 시험 점수를 모두 무효처리하고 남은 시험을 볼 수 있는 자격을 박탈했다.

시험지가 유출된 4개 과목의 문제를 다시 제출해 지난달 10일부터 이틀간 시험을 다시 치렀다.

B양 등의 부모는 이 사실을 알고 학교를 찾아와 자퇴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 교육청은 시험지 관리 소홀 책임을 물어 학교에 감사 자료를 요청했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시험지가 유출된 경위 등을 조사해 학교의 관리상 문제를 살펴볼 방침"이라고 밝혔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