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서 20대 유치원 교사 결핵 진단…원생 감염 조사

송고시간2017-08-09 11:38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에서 20대 유치원 교사가 결핵에 걸린 것으로 확인돼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9일 대구시에 따르면 동구의 한 사립유치원 여교사가 기침 등 증상을 보여 지난 7일 진료를 받은 결과 결핵에 걸린 것으로 확인됐다.

이 교사가 소속된 유치원의 연락을 받은 동구보건소는 질병관리본부와 합동으로 당일 현장에서 조사를 벌였다.

8일에는 학부모 100여명을 상대로 설명회를 했다.

이 유치원에는 어린이 131명이 다니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와 동구보건소는 9일 오전부터 전체 유치원생을 상대로 엑스레이(X-ray) 검사를 하고 있다.

어린이들의 결핵 감염 여부는 판독 결과가 나오는 오후 늦게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건당국은 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결핵 집단 감염이 확인되면 유치원생을 상대로 신속한 치료에 들어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