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건국대병원, 유니세프 인증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18년째 유지

송고시간2017-08-09 10:03

(서울=연합뉴스) 김민수 기자 = 건국대학교병원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로부터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Baby-Friendly Hospital Initiative) 재인증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이로써 건국대병원은 2000년에 첫 인증을 받은 후 18년 연속 인증 의료기관 자격을 유지하게 됐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1993년부터 유니세프와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성공적인 엄마 젖 먹이기 10단계'를 준수하고 실천하는 병원을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으로 지정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인증을 유지하고 있는 의료기관은 총 16곳이다.

김민희 건국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병원은 아기의 당연한 권리인 모유 수유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홍보해야 한다"며 "건국대병원 의료진은 앞으로도 모든 아기가 모유 수유 혜택을 받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건국대병원, 유니세프 인증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18년째 유지
건국대병원, 유니세프 인증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18년째 유지

[건국대병원 제공=연합뉴스]

k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