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지구대 50m 옆서 술 취한 행인 '부축빼기'

송고시간2017-08-09 09:15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마산동부경찰서는 술 취한 여성을 도와주는 척하며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A(56)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절도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절도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A 씨는 지난 3일 오후 11시 20분께 창원시 마산회원구의 한 길가에서 술에 취해 누워 있던 B(59·여)씨를 부축하는 척하며 현금 70만원과 휴대전화 등이 들어 있던 가방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술에 취한 상태에서도 누군가 자신의 가방을 가져가는 것을 알아차린 B 씨는 혼자 가방을 찾아 인근을 배회하다 경찰에 신고했다.

조사 결과 무직인 A 씨는 가방과 휴대전화는 버리고 현금만 가져가 유흥비로 탕진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 현장은 인근 지구대에서 겨우 50여m 떨어진 곳이었다"며 "피해자는 이날 회사 사람들과 회식을 한 뒤 귀가하던 중 술에 취해 길가에 쓰러졌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현장영상] 경찰 지구대 50m 옆서 술 취한 행인 '부축빼기'

(서울=연합뉴스) 영상 :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 편집 : 심소희 thg1479@yna.co.kr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