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난민 해법 고민해봐요"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전국 초등생 47명 참가…8∼11일 서울유스호스텔서
'제5회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참가자들이 8일 오후 서울유스호스텔에서 개막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제공]
'제5회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참가자들이 8일 오후 서울유스호스텔에서 개막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희용 기자 = 유네스코한국위원회는 8일 오후 서울 중구 예장동 서울유스호스텔에서 '제5회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개막식을 열었다.

11일까지 계속될 이번 캠프에는 '유네스코 학교 네트워크'(UNESCO Associated Schools Network) 소속 초등학교 교장의 추천을 받은 초등학교 5∼6학년생 47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3박4일간 '지구촌의 난민(refugee)'을 주제로 전문가 강연을 듣고 국회와 '유네스코 아시아태평양 국제이해교육원'(APCEIU) 등 관련 기관을 찾아 난민 문제의 해법을 찾는다.

강연 시간에는 한건수 강원대 문화인류학과 교수가 세계시민으로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법을 알려주고, 공익인권법재단 공감의 김지림 변호사가 외국과 우리나라의 난민 실태를 소개한다.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 난민과 직원도 우리나라의 난민 정책을 설명할 예정이다.

김광호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개회사에서 "세계시민캠프가 인권의 소중함을 깨닫고 더불어 사는 삶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8일 오후 서울유스호스텔에서 열린 '제5회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개막식에서 김광호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제공]
8일 오후 서울유스호스텔에서 열린 '제5회 유네스코 키즈 세계시민캠프' 개막식에서 김광호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제공]

hee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6: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