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준표 "특검의 이재용 구형, 감정적 여론 재판"

"삼성 후진적 경영권 승계 되돌아봐야"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8일 박근혜 전 대통령측에 뇌물을 건넨 혐의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게 징역 12년이 구형된 것에 대해 '여론 재판'이라고 비판했다.

홍준표 "특검의 이재용 구형, 감정적 여론 재판" - 1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에서 "이건희 회장이 삼성 경영권 승계를 할 때 에버랜드 전환사채 저가 발행으로 불구속 기소돼 재판을 받은 일이 있다"며 "이번 이재용 부회장 재판도 이건희 회장 사건과 마찬가지로 삼성 경영권 승계 문제로 정치권과 뒤엉켜 재판을 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홍 대표는 "세계적인 기업이 경영권 승계 문제로 2대에 걸쳐 재판을 받고 있는 상황은 한국에서만 일어날 수 있는 초유의 사태"라며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은 했건만 기업경영은 왜 그렇게 후진적 형태로 경영권 승계 작업을 했는지 삼성 임원들은 되돌아 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번 재판이 솔로몬의 지혜로 잘 풀렸으면 한다"며 "이미 삼성은 개인기업이 아니라 나라의 기업이고 세계 굴지의 기업이기 때문"이라고도 강조했다.

그는 이어 "그런 의미에서 보면 특검의 구형은 감정적인 여론 재판의 양상을 보이고 있다"며 "여론 재판이 아닌 헌법과 법률에 따른 사법부의 공정한 판단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kyungh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4: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