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화천토마토축제 성황리에 폐막…폭염 속 15만명 찾아

농산물 1억9천만원 판매…군 장병·면회객 2천명

(화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화천군 사내면 문화마을에서 열린 '2017 화천토마토축제'가 역대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2017 화천토마토축제
2017 화천토마토축제

화천군은 지난 4일 개막한 토마토축제는 폐막일인 7일까지 모두 15만1천970명(외국인 1천200명)이 찾은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

지난해는 관광객 13만8천여명이 찾은 것으로 추산해 올해 15회째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았다고 화천군은 설명했다.

올해 축제에는 주한미군 150여명을 비롯해 주요 외신 40여개 매체가 찾아 축제를 알렸다.

2017 화천토마토축제
2017 화천토마토축제

극심한 폭염 속에서도 축제장에 많은 관광객이 찾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을 준 것으로 평가됐다.

축제기간 화악산 토마토 등 축제장 내 농산물 판매액이 총 1억9천160만원 가량 팔려 나갔다.

축제가 열린 사내면 지역 상가와 숙박업소 등도 여름축제 특수를 톡톡히 누렸다.

유료 체험 프로그램 부스에서 관광객에게 돌려준 지역 상품권도 지역에 환원됐다.

특히 축제의 메인이벤트인 '황금반지를 찾아라'를 비롯해 유아수영장과 무료 물총놀이터를 만드는 등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체험객 프로그램을 확대한 것이 성공 요인으로 꼽혔다.

2017 화천토마토축제
2017 화천토마토축제

여기에 지역에 주둔하는 군 장병들을 위한 프로그램이 면회객의 유입까지 끌어내는 결과를 낳았다.

실제로 축제기간 군부대 장병 2천여명이 축제장을 찾았다고 화천군은 밝혔다.

이밖에 사내면 일대 기관과 단체의 봉사활동이 주민이 주도하는 지역축제로서 성장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화천토마토축제는 보기 드물게 관광객과 주민, 장병, 농민 모두에게 만족도가 높은 축제"라며 "무엇보다 지역주민의 관심과 참여가 성공 축제를 치르는 데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ha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3: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