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MS,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 스택' 출시

기업 데이터센터에 퍼블릭 클라우드 통합…"서비스 연속성 보장"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 스택(Azure Stack)'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은 초기 출시 국가 46개국에 포함돼 이번 달부터 본격적인 판매가 이뤄진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는 기업이 직접 구축·운영하는 프라이빗 플라우드와 전문 기업의 클라우드를 빌려 쓰는 퍼블릭 클라우드로 구성된 융합 서비스를 말한다.

애저 스택은 기업의 기존 데이터센터를 통해 마이크로소프트의 퍼블릭 클라우드 '애저'의 기능을 제공한다. 따라서 데이터 보관 등 제약 요인들로 인해 클라우드를 활용하지 못했던 기업들도 자사의 인프라에 애저를 통합하는 방식으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구축할 수 있다.

MS는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사용하던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그대로 사용할 수 있어 관리와 운영이 간편하고, 확장이 쉽다"고 설명했다.

애저 스택은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결합한 형태로 제공된다. MS 공식 협력사인 델EMC, HPE, 레노버가 애저 스택용 하드웨어를 출시했고, 시스코와 화웨이도 곧 출시할 예정이다.

클라우드 서비스는 마이크로소프트가 담당하고, 시스템 관련 문의는 하드웨어 협력사가 받는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9일 오후 2시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애저 스택을 소개하는 온라인 세미나(웨비나)를 개최한다.

김우성 한국MS 이사는 "애저 스택은 클라우드 서비스의 연속성을 보장한다"며 "고객이 언제 어디에서든 원하는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1: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