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먹잇감 찾으러 차량에 올라탔다 운전 즐긴 곰

(서울=연합뉴스) 이경욱 기자 = 미국 콜로라도 주에서는 차량에 갇힌 곰 한 마리가 차량 충돌 전까지 짧은 드라이브를 즐긴 일이 일어났다.

콜로라도 주 두랑고 주민 론 코넬리우스는 자신의 스바루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가 언덕 아래에 처박혀 있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

곰 자료사진
곰 자료사진미국에서 차도를 지나는 곰 [게티이미지뱅크]

그는 지역 신문인 두랑고헤럴드에 "곰이 차량을 몰고 다니는 일이 없다면 새벽 5시에는 일어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콜로라도 주에서는 매주 2~3마리의 곰이 차 안에 갇힌 채 발견된다고 현지 경찰이 말했다고 영국 BBC방송이 7일(현지시간) 전했다.

검은색 곰들은 먹잇감이 떨어지는 시기가 되면 차 안에 먹을 게 뭐가 있을지 찾아다닌다는 게 경찰의 얘기다.

몇몇 곰들은 차량 문을 여는 방법조차 알고 있다는 것이다.

곰들은 시동을 걸 수는 없지만 때로는 기어를 풀어 차량을 굴러가게 했을 것이라는 점은 확실하다.

코넬리우스와 가족들은 처음에는 절도범 소행으로 의심했다.

하지만 망가진 차량 안을 조사하고 피해 물품을 확인한 뒤 곰의 배설물을 보고서야 곰의 소행임을 알게 됐다.

운전하는 곰
운전하는 곰미국 콜로라도 주에서 자동차에 올라탄 곰이 차창에 얼굴을 내민 모습 [제퍼슨카운티 셰리프(보안관)청 유튜브 영상 캡처=연합뉴스]

차량의 유리는 산산조각이 났고 라디오는 찢겨 나갔으며 운전대는 완전히 망가졌다.

코넬리우스는 "사람이 이렇게 망가뜨리려면 몇 시간 걸릴 것"이라며 "하지만 곰은 몇 분 만에 이렇게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현지 경찰은 차량 안에 음식을 두지 말고 문은 꼭 잠가 둘 것을 권했다.

곰이 망가뜨린 차량내부 모습[두랑고 헤럴드 홈페이지]
곰이 망가뜨린 차량내부 모습[두랑고 헤럴드 홈페이지]

kyung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1: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