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용인시, 경기도 추진 광역버스 준공영제 참여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용인시는 광역버스 운행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경기도가 추진하는 광역버스 준공영제 시범운영에 참여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경기도 상생협력토론회
경기도 상생협력토론회(수원=연합뉴스) 19일 경기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도-시·군 상생협력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도는 이 날 경기도 내 12개 시·군 33개 노선의 광역버스(직행좌석형 시내버스)에 대해 12월부터 준공영제를 도입하는 버스준공영제 시행계획을 밝혔다. 2017.7.19 [경기도 제공=연합뉴스]

광역버스 준공영제는 버스의 가동률을 높여 입석률을 낮추고 운전기사의 근로여건을 개선해 안전성을 높이는 장점이 있다. 대신 지자체는 예산 지출이 늘어난다.

경부고속도로 버스 추돌사고로 도민들의 불안감이 커지자 경기도가 지난달 19일 '도-시·군 상생협력토론회'에서 오는 12월부터 준공영제를 도입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에는 광역버스 인·면허권을 가진 김포·파주·안산·안양·시흥·포천·양주 등 7개 시와 노선이 경유하는 부천·의정부·군포·의왕·과천 등 5개 시가 참여하기로 했다.

경기도와 참여 시·군이 50%씩 재정을 분담하고 중장기적으로 경기도가 인·면허권을 시·군으로부터 회수하게 된다.

오산 고속도로서 버스와 승용차 간 추돌사고 발생
오산 고속도로서 버스와 승용차 간 추돌사고 발생(오산=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0일 오후 4시 30분께 경기도 오산시 원동 경부고속도로 서울방면 오산IC 부근에서 고속버스가 승용차를 추돌해 12명이 부상했다. 사진은 고속버스와 승용차가 추돌한 사고 현장. 2017.7.10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연합뉴스]
stop@yna.co.kr

용인시 관계자는 "예산부담이 크긴 하지만, 광역버스의 안전사고를 예방해 시민들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사업이라고 판단해 참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현재 경기도에서 운행 중인 광역버스는 149개 노선에 1천709대이며 이중 용인시에는 30개 노선, 373대가 운행되고 있다.

광역버스 준공영제 참여로 용인시가 부담해야 할 예산(탑승객 기준)은 연간 49억8천만원으로 추산된다.

도내 일평균 광역버스 탑승객수는 28만7천318명이고, 용인시는 도 평균의 14.4%인 4만1천472명이다.

용인시는 탑승객 기준으로만 시·군 부담 예산을 책정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보고 경기도와 협의를 통해 준공영제 적용 노선과 대수를 결정할 예정이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11: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