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원자력연구원 주변 방사능 주민과 함께 검사한다

채취한 샘플 표준과학연구원에 맡겨 요오드·세슘 농도 분석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한국원자력연구원이 9일 오전 10시 지역 주민들과 함께 연구원 주변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한다.

원자력연구원 주변 방사능 주민과 함께 검사한다 - 1

연구원 인근 주민들로 구성된 '원자력 시설 안전을 위한 주변 주민협의회' 주관으로 연구원 인근 2곳을 임의로 지정해 하천수, 표층토양, 2m 깊이 심층토양 샘플을 채취한 뒤 한국표준과학연구원에 검사를 맡겨 요오드·세슘 농도를 분석하게 된다. 지난달 18일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 조사 결과 요오드는 검출되지 않았고, 세슘이 표층토양에서 기준치 이하로 검출됐다.

연구원 관계자는 8일 "원자력에 대한 불안감 해소를 위해 이런 방식의 환경영향평가를 하기로 했다"며 "원자력 시설 안전관리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민협의회는 원자력연구원과 지역 주민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협의체로, 2007년 9월 발족 이후 분기별로 정기회의와 임시회의 등을 열고 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09: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