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화의전당 '추리소설과 영화의 만남' 기획전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무더위를 식혀주는 추리 소설과 영화의 만남이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열린다.

영화의전당 기획전
영화의전당 기획전

영화의전당은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추리영화 기획전 '미스터리X-추리소설과 만난 영화'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추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현재 상영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의 최신 영화, 다시 보고 싶은 '역대급' 스릴러 걸작 등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나를 찾아줘'의 길리언 플린 원작을 영화화한 '다크플레이스', 소설 '리플리'를 원작으로 한 '태양은 가득히', 강풀 원작의 스릴러 영화 '이웃사람' 등을 상영한다.

추리 애니메이션 '명탐정 코난'의 최신 극장판 '명탐정 코난: 진홍의 연가'와 '유주얼 서스펙트'와 '살인의 추억' 등 명작 스릴러를 스크린에서 다시 볼 수 있다.

14일에는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장산범'의 개봉 전 시사회도 마련된다.

이 자리에는 허정 감독과 염정아, 박혁권 배우가 참석해 관객과 대화의 시간을 가진다.

12일에는 '살인자의 기억법', '오직 두 사람'의 저자인 김영하 작가를 초대해 '미스터리를 쓰는 방법'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영화의전당 6층 시네라운지에서는 작은 추리 도서관을 마련해 추리 장르의 소설을 전시, 판매하고 추리를 즐길 수 있는 보드 게임도 한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8 09: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