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1·3대책 풍선효과" 상업·업무용 거래 '역대 최대'

지난해 이어 올 상반기도 이미 작년의 96% 채워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지난해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가운데 올 상반기에 이미 작년의 96%에 달하는 거래가 이뤄져 최고 기록을 새로 쓸 전망이다.

7일 온나라부동산정보 포털에 따르면 올해 1~6월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은 총 24만6천774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관련 통계가 집계된 2006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지난해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 총 25만7천877건의 96%에 해당하는 것이다.

이 추세대로라면 올 연말에 연간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이 다시 역대 최대치를 돌파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11·3대책 풍선효과" 상업·업무용 거래 '역대 최대' - 1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는 지난 몇 년간 해마다 꾸준히 증가해 왔다.

2007년 18만935건이던 연간 거래량은 글로벌 금융위기 영향을 받은 2009년과 2010년에 각각 12만8천여건, 12만9천여건으로 하락했다가 이후 빠른 회복세를 보이며 2012년 14만5천여건 이후 매년 상승, 지난해 최초로 25만 건을 돌파했다.

상업시설과 오피스텔 등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 급증 현상은 장기간 이어진 초저금리에 따른 투자금의 유입과 안정적인 월세 수익을 추구하는 임대사업자 증가 현상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 거래량이 폭발적으로 늘어난 것은 작년 11·3 부동산 대책 발표를 기점으로 정부가 청약조정대상지역을 선정해 주택시장 규제를 강화한 데 따른 '풍선효과' 때문이라는 해석이 있다.

주택시장 규제 강화로 해당 수요가 상업용 부동산으로 일부 이동했다는 분석이다.

업계 관계자는 "정부의 초강수 규제로 꼽히는 '8.2 부동산 대책'의 영향으로 상업용 부동산의 '풍선 효과'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표]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 (단위:건)

연도 상업업무용 소계
2006년 160,987
2007년 180,935
2008년 147,728
2009년 129,600
2010년 128,510
2011년 155,892
2012년 145,098
2013년 159,159
2014년 195,939
2015년 244,428
2016년 257,877
2017년 246,774


(출처=온나라부동산, 2016년까지는 상업업무용 소계에 오피스텔이 포함돼 있었고, 2017년은 통계 기준을 맞추기 위해 상업업무용 소계에 오피스텔 거래량을 더했음)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10: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