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필리핀 다녀온 여행객 콜레라 감염…올해 네 번째 환자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질병관리본부는 필리핀 마닐라 여행 후 지난 2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A(39)씨가 올해 네 번째 해외유입 콜레라 환자로 확인됐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부터 수양성 설사 증상을 보여 입국 당일 인천공항검역소에서 대변배양검사를 받았고 6일 콜레라균이 확인됐다.

이에 따라 관할 보건소는 환자 역학조사를 했으며, 여행 동반자와 국내 체류 기간 접촉자에 대해서도 검사와 모니터링을 할 예정이다.

A씨는 현재 격리 입원 중이며 건강상태는 양호하다고 질병관리본부는 전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콜레라 발생 우려로 지난 2월 10일부터 필리핀을 검역감염병 오염지역으로 지정했으며, 앞서 발생한 콜레라 환자 3명은 모두 필리핀 세부를 다녀왔다.

질병관리본부는 필리핀을 여행할 때는 올바른 손 씻기와 안전한 식생활 등 동남아 여행자를 위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강조했다.

또 A씨가 이용한 제주항공 7C2306편을 이용했거나 최근 필리핀을 여행한 뒤 심한 수양성 설사나 구토 증상이 있으면 가까운 병원을 방문해 해외여행 여부를 의료진에게 알리고 콜레라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필리핀 다녀온 여행객 콜레라 감염…올해 네 번째 환자 - 1

mih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09: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