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강풀만화거리, 아시아 도시경관상 수상

강동구 강풀만화거리
강동구 강풀만화거리강동구에 거주하는 인기만화가 강풀의 웹툰을 마을 담벽에 벽화로 재구성한 곳으로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는 강동구의 명소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울 강동구는 강풀만화거리가 '2017 아시아 도시경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아시아 도시경관상은 유엔해비타트 후쿠오카 본부, 후쿠오카 아시아도시연구소, 아시아 해비타트 협회 등이 2010년 만든 경관 분야 국제상이다.

아시아에서 다른 도시의 모범이 될 수 있는 도시·지역·사업을 선정해 상을 준다. 주변 환경과의 공존, 안전, 지속성, 역사성, 예술성 등을 평가한다.

올해는 아시아 8개국에서 53건을 출품해 13건이 경관상을, 2건은 심사위원상을 받았다.

강동구 성내2동의 강풀만화거리는 2살 때부터 강동구에 살아온 만화가 강풀과 주민, 구청이 힘을 합쳐 2013년 만들었다. 골목 어귀, 전신주, 옹벽마다 강풀 작가의 그림에서 따온 벽화 52점이 어우러져 있다.

시상식은 다음 달 28일 중국 인촨(銀川)에서 열린다.

cho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08: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