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품위있는' 김희선 등장에 '미우새' 시청률 '껑충'…19.2%

[SBS 제공]
[S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SBS TV 예능 '미운 우리 새끼'가 특별 MC로 나선 배우 김희선의 활약에 힘입어 시청률이 대폭 올랐다.

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미운 우리 새끼-다시 쓰는 육아일기'의 전국 평균 시청률은 1부 11.2%, 2부 19.2%를 기록했다. 지난주 기록한 8.6%-16.1%보다 각각 2.6%포인트, 3.1%포인트 오른 수준이고 지상파 일요일 예능 프로그램 중 1위의 성적이다.

전날 방송에서는 김희선이 밝은 성격과 솔직한 입담으로 어머니들과 금방 공감대를 형성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MC 신동엽과 서장훈도 웃겨가며 프로그램에 자연스럽게 적응했다.

동시간대 방송한 KBS 2TV '개그콘서트'는 개그맨 장동민이 오랜만에 복귀해 눈길을 끌었으나 시청률은 7.1%에 머무르며 지난주(7.6%)보다 소폭 떨어졌다.

[KBS 제공]
[KBS 제공]

저녁 시간대 예능 중에서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이 14.5%로 1위를 사수했다. 데프콘의 '입방정'으로 폐교 공포 체험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1박2일'에 앞서 방송한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는 그룹 워너원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관심을 끌며 8.5%를 기록했다.

MBC TV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은 1부 8%-2부 10.8%, SBS TV '런닝맨'은 1부 3.7%-2부 5.5%, '판타스틱 듀오2'는 1부 5.2%-2부 7.2%로 집계됐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08: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