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아파트 정전…1천200세대 찜통, 승강기 갇힌 17명 구조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찜통더위 속 부산의 한 대규모 아파트 단지에 전기공급이 끊기면서 주민들이 더위에 시달리고, 17명이 승강기에 갇혔다가 구조되는 일이 발생했다.

6일 오후 8시 25분께 부산 사상구의 한 아파트에서 전기공급이 끊기면서 12개 동 1천206세대(12개동)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주민들은 찜통으로 변한 집안을 피해 밖으로 나가거나 차 안에서 전력이 공급되기를 기다렸다.

17명의 주민은 엘리베이터가 멈추면서 갇혀 불안감에 떨다가 20여 분 만에 119에 의해 구조됐다.

한국전력은 복구반을 파견해 1시간 50분 만에 전기공급을 재개했다.

정전은 전기 사용 과부하로 아파트 전기시절에 고장이 나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사상구 지역은 최고기온이 37.6도까지 치솟았다.

아파트 정전 (PG)
아파트 정전 (PG)[제작 조혜인]


rea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07: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