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인경, 메이저퀸 꿈 이뤘다…브리티시여자오픈 제패

(파이프<스코틀랜드>·서울=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권훈 기자 = '오뚝이' 김인경(29)이 5년 묵은 메이저퀸의 한을 마침내 풀었다.

김인경은 6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파이프의 킹스반스 골프 링크스(파72·6천697야드)에서 열린 브리티시여자오픈 골프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8언더파 280타로 정상에 올랐다.

2위 조디 유와트 섀도프(잉글랜드)를 2타차로 따돌린 완승을 거둔 김인경은 시즌 3승으로 다승 1위에 나서며 제2의 전성기 도래를 알렸다.


jungwoo@yna.co.kr kh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7 03: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