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열대야에 아파트 정전…1천180세대 '찜통'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6일 오후 9시 30분께 전북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한 아파트 약 1천180세대에 공급되는 전기가 끊겨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찜통더위' 열대야 지속(PG)
'찜통더위' 열대야 지속(PG)

한국전력은 복구반을 편성해 전기 공급 재개에 나섰으나 현재까지 복구는 마무리되지 않았다.

한전 측은 아파트 내부 전기 설비 문제로 전기 공급이 끊긴 것으로 보고 있다.

열대야에 전기마저 끊기자 주민들은 아파트 단지 밖으로 나와 더위를 피하는 등 큰 불편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전 관계자는 "주민들의 정전 신고를 받고 현장에 나가 복구에 힘쓰고 있다"며 "조만간 전기 공급이 재개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jay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6 23: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