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피아니스트 김도현, 스위스 방돔 프라이즈서 1위 없는 공동 2위

송고시간2017-08-06 17:52

피아니스트 김도현 [부산국제음악제 제공]

피아니스트 김도현 [부산국제음악제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피아니스트 김도현(22)이 스위스 베르비에 페스티벌에서 열린 방돔 프라이즈 콩쿠르에서 1위 없는 공동 2위를 수상했다.

방돔 프라이즈 콩쿠르는 미국 클라이번 콩쿠르 우승자 선우예권이 2014년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던 피아노 콩쿠르다.

6일 부산국제음악제에 따르면 김도현은 지난 1일(현지시간) 열린 이 콩쿠르 결선 무대에서 피아니스트 샘 홍과 함께 공동 2위에 올랐다.

서울예고를 졸업한 김도현은 서울대학교 1학년 재학 때 미국으로 건너가 클리블랜드 음악원에서 백혜선, 세르게이 바바얀을 사사했다. 오는 9월 줄리아드 음악원 대학원에 진학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변정은, 주희성 교수를 사사했다.

방돔 프라이즈는 1999년 프랑스 출판그룹인 '방돔 프레스'의 알렉시스 그레고리 회장이 창설해 3년마다 열리는 피아노 국제 콩쿠르다.

매년 여름 스위스에서 열리는 세계적 클래식 음악축제인 베르비에 페스티벌의 일부로 결선 무대가 치러지고 있다.

sj99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